복수 표준어 정리

가끔씩 블로그에 글 올리다 보면 헷갈리는 단어, 조사 등이 종종 있습니다.
나름대로는 그런 부분에 대해서 신경을 쓴다고는 하지만, 틀리는 경우가 많죠. ^^;

그 외에도 원래 표준어는 아니지만, 현재 많은 사람들이 두루 사용하는 어휘이기 때문에 국립국어원에서 인정하는 복수 표준어들도 있습니다.
헷갈리는 건 마찬가지지만, 복수 표준어로 인정되었기 때문에 편하신 어휘를 사용하면 됩니다.

이런 복수 표준어 일부를 정리해보았습니다.


원래 표준어 복수 표준어 사전정의 예문
사레들다 사레 들리다 음식을 잘못 삼켜서 숨구멍 쪽으로 들어가 갑자기 재채기를 뿜는 기운을 내다. 그는 사레들려 심하게 재채기를 했다.
영글다 여물다 과실이나 곡식 따위가 알이 들어 딴딴하게 잘 익다.
빛이나 자연현상이 짙어지거나 왕성해져서 제 특성을 다 드러내다. 
알이 잘 여문 옥수수
조각달이 점점 여문다.
까끌까끌 깔끔깔끔, 껄끔껄끔 까끄라기 따위가 살갗에 닿아 자꾸 깔끄럽게 따끔거리는 모양. 수염을 깎지 않아서 턱이 까끌까끌하다.
얼핏  언뜻 지나는 결에 잠깐 나타나는 모양.
각이나 기억 따위가 문득 떠오르는 모양.
언뜻 보이다
언뜻 기억이 나다
쌍까풀 쌍꺼풀 겹으로 된 눈꺼풀. 또는 그런 눈. 쌍꺼풀이 지다
쥐불놀이 쥐불놓이 쥐불을 놓는 일.  
가위표 가새표 ‘×’의 이름. 틀린 것을 나타내거나 문장에서 알면서도 고의로 드러내지 않음을 나타낸다. 틀린 답에 가새표를 치다.
칭칭 친친 든든하게 자꾸 감거나 동여매는 모양. 소나무를 친친 감고 올라간 칡넝쿨
어두침침 어둠침침 어두침침하다’의 어근. 어둠침침한 계단
파이다 패다 ‘파다’의 피동사. 「 …에」이번 폭우로 땅에 웅덩이가 파였다.
믿기다 믿어지다 ‘믿다’의 피동사. 나는 그 소문이 도무지 믿기지 않았다.
귀고리 귀걸이 여자들이 귓불에 다는 장식품.
귀가 시리지 않도록 귀에 거는 물건. 보통 털가죽 따위로 만든다.
그녀는 커다란 귀걸이를 즐겨 한다.
추운 겨울이라 두툼한 귀걸이를 하고 나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ilpboard > 학습·외국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복수 표준어 정리  (5) 2010.09.08

  • 가끔 블로그 및 댓글을 올릴때마다 어느 단어가 맞는지 모르는 경우가 있어요...^^

  • 아이헌터 님께서 배포하신 스킨으로 변경했어요^^

    스킨이 깔끔하고 좋네요^^

    그런데 상단 notice에서 공지항목이 없을때 레이아웃이 깨졌었는데

    스킨 변경 공지를 하고 나니 괜찮네요^^

    • 아.. 사이트 레이아웃이 조금 깨지고 있네요.
      지금 상태가 정상이 아닙니다. ㅠ
      직접 들여다볼 수가 없어서 정확하지는 않지만, 아마 본문 width폭 설정이 뭔가 잘 못 됐거나 티스토리 관라지의 "화면출력 설정"에서 본문폭이 700이 아닌 것 같습니다.
      참고로 http://ihunter-test.tistory.com/ 확인해보세요.
      같은 폭 700 짜리인데, 레이아웃이 틀어지지 않거든요.ㅠ
      해보시고 잘 안되시면 연락 주세요~

  • 제 컴퓨터에서는 yabawi님 블로그 파비콘이 잘 보이네요^^
    아무튼 인터넷익스플러어는 이상하게 다른 브라우저에 비해 파비콘 표시가 문제가 많은 편이라 불만이긴 합니다. ㅠ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티스토리 툴바